매월 카라의 다양한 활동과 소식을 담은 뉴스레터를 보내드립니다.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여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 카라
  • |
  • 2020-08-05 19:06
  • |
  • 357



NEWSLETTER           VOL. 118
2020. 8. 4
MAIN ISSUE
<개식용 종식! 더 늦게 전에 응답하라!> 2020 카라 아카이브 온라인 전시

7월,  카라 아카이브는 국내 개식용 종식 운동의 흐름과 의미를 조명하는 온라인 전시를 시작했습니다. 동물권 관련 자료를 정리, 보존하고 시민과 공유해 온 카라 아카이브의 2020년 첫 기획 전시입니다.

이번 전시는 개식용 문제의 사회적 변천사를 다양한 각도로 살펴보도록 총 3개의 전시로 구성했습니다. 타임라인 전시 <개식용 종식! 더 늦기 전에 응답하라!>, 시대별 주요 구호의 의미를 짚어본 <구호로 살펴본 개식용철폐 운동사>, 뉴스 분석시스템 '빅카인즈'를 활용해 시대별 뉴스 키워드를 추출한 <뉴스 키워드로 본 개식용>으로 이 전시를 통해 한국 동물보호 복지 운동의 도화선이자 최대 장애물이기도 한 개식용 종식 운동사를 정리하고 제시하고자 합니다.

우리는 더 늦기 전에, 머뭇거리다 세계 유일의 개식용 국가가 되기 전에, 하루라도 속히 개식용 완전 종식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개식용 완전 종식을 이루는 그날까지 카라는 시민들과 함께 싸우겠습니다. 카라 아카이브  온라인 전시<개식용 종식! 더 늦기 전에 응답하라!>에도 관심 가져주시고 참여해 주시기 바랍니다.   
✊ (개식용 종식) 이제는 개식용 종식으로
🌺 (구조/지원) 동물의 생명, 동물의 곁에 함께합니다

'죽음의 훈련소'. 개농장과 다를 바 없는 뜬장 시설의 훈련소는 재개발지역에 위치해 있었고, 주변은 철거와 공사가 한창이었습니다. 이러한 주변환경에서 다 쓰러져 가는 시설에 개들이 남아있었습니다. 제보에 따르면 훈련사는 훈련소를 표방하며 개들을 방치, 죽음에 이르게하고 이에 더하여 불법 번식과 불법 판매, 불법 위탁을 자행해왔으며 보상금을 받아내기 위한 ‘알박기’ 목적으로 개들의 수를 늘렸다 합니다. 

카라는 제보를 받고 현장으로 달려갔습니다. 문제의 훈련소에는 개들이 야위어 방치되어 있었고, 주변 수풀에서는 개의 유골이 잔뜩 발견되었습니다. 카라는 경기도 특별사법경찰관과 의정부 동물보호감시원을 현장에 소환하여 현장을 고발하고 긴급 격리를 요청했습니다.

카라의 활동가들은 당일 당장 목숨이 위험해 보이는 개체를 중심으로 8마리의 개들과 1마리 고양이를 구조했습니다. 그리고 일 주일 후 20마리 개들의 추가 구조를 완료했습니다. 쉽지 않았던 여정, 많은 동물들을 구할 수 있었던 과정에는 $%name%$ 회원님의 연대가 없었다면 불가능했을 것입니다. 구조된 동물들을 위한 활동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 (교육/문화) 세상을 바꾸는 부드러운 힘
💪 (정책) 동물권을 정직하게 세웁니다
💕 한국의 티어하임, 카라 더봄센터의 소식

지난 7월 13일, KBS2 <개는 훌륭하다>에서 파주자가번식공장견 프로젝트로 구조된 아기강아지들의 이야기와 더봄센터가 소개되었습니다. 다들 본방사수 하셨나요?😆

현장에서 구조하거나 이후 태어난 개체들까지 그 수는 총 73마리. 태어난 새끼들에게는 대부분 이름을 지어주지 못한 상태였는데,  <개는 훌륭하다>에서 이들의 입양을 돕기 위해 함께 애써주셨습니다. 방송의 선한 영향력 덕분에 입양신청만 70건이 훌쩍 넘게 들어왔습니다.

이번 방송을 계기로 카라 더봄센터 뿐만 아니라 전국 수많은 보호소와 길거리에서 가족을 기다리는 동물들에게 소중한 가족이 생기기를 희망합니다💐

더불어 코로나19 이슈로 동물보호센터들이 후원이나 봉사 부분에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요즘, BJ양팡님께서 동물들을 위해 더봄센터에 일일봉사를 오셨고또 고급 습식사료도 후원해 주고 가셨습니다.

동물권을 위해 후원과 실천으로 애써주시는 여러분, 그리고 선한 영향력을 세상에 실천해 주시는 분들 덕분에 희망이 자라고 있는 더봄센터입니다. 동물들 모두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함께 힘내겠습니다!
동묘시장에서 구조된 그 고양이, 캔디(구 둔둔이)가 새로운 가족을 찾고 있습니다. 사람들에게 학대당하는 길고양이가 아니라 소중한 가족이 될 수 있도록 따뜻한 사랑을 부탁드립니다. > 자세히 보기
갈 곳 없는 토끼들, 집사를 찾습니다. 위기의 순간에서 구조되어 새로운 가족을 찾는 토끼들의 든든한 가족이 되어주세요! > 자세히 보기
사단법인 동물권행동 카라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 122 | 고유번호 114-82-09801
Tel 02.3482.0999 | Fax 02.3482.8835 | E-mail info@ekara.org
Copyright © 2020 KARA. All right Reserved.

만약 메일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아래 수신거부를 클릭하세요.  
수신거부 Un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