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신간도서 소개

  • 카라
  • |
  • 2019-02-01 10:05
  • |
  • 305

카라의 동물 전문도서관! '킁킁도서관'이 추천하는 이번 달 신간 도서! 국내 동물권 운동의 기반을 다지고 여러분과 흐름을 함께 읽기 위해서 2019년에도 계속됩니다. 이번 달은 총 18권으로 1월과 2월을 함께 모아서 소개합니다. 


2019년 1~2월에 소개하는 어린이 신간 도서는 총 7권입니다. 동물을 위해 활동하는 연구원, 활동가를 조명하는 책들이 포함되었고, 문학에서는 철창 안에 갇힌 동물들의 다양한 이야기를 동물의 입장에서 전하고 있습니다.

<저듸, 곰새기> 좋아하는 동물로 돌고래를 꼽는 어린이들이 많습니다. 이제껏 읽어 온 돌고래 관련 어린이 도서로 충분한 정보를 쌓았다면, 돌고래 전문가 장수진 연구원의 <저듸, 곰새기>도 챙겨보기를 추천합니다. 돌고래 생태 정보를 주로 이야기 했던 기존의 책들과는 달리 돌고래 과학자들이 제주 바다로 돌려보낸 돌고래의 생활을 관찰하는 이야기를 담았습니다. 저자는 돌고래 연구원들이 어떤 일을 하는지, 돌고래에 대한 전문적인 정보 등을 구체적이고 흥미롭게 어린이에게 전달합니다.


<저어새는 왜?> 저어새 한 마리가 칫솔을 물고 날아갑니다. 지구상에 3,941마리만 남은 멸종위기종 1급이자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저어새에게 칫솔이 무슨 필요가 있을까요? 심플한 그림체로 여백이 많은 이 그림책은 많은 설명을 덧붙이지 않습니다. 하지만 칫솔을 정성스레 물고 가는 저어새의 모습을 한참을 바라보게 하며 더 많은 생각을 머물게 합니다. 


동물과 환경에 관한 중요한 정보를 어린이가 알기 쉽게 정리한 책들도 소개합니다.

<그림으로 보는 동물>은 이해를 돕는 그림 설명, 동물에 관한 재미있는 설명 등을 담아내어 책을 읽는 것만으로도 어린이 독자의 흥미를 자극합니다.

<감동의 환경운동가들> 레이첼 카슨, 제인 구달, 왕가리 마타이, 존 뮤어는 환경과 동물, 지구를 위한 활동으로 많은 생명을 구한 감동의 환경운동가들입니다. 미래에서 온 탐정 미덕지가 네 명의 활동가의 주요한 업적, 명언, 자료 등 중요한 부분을 쏙쏙 뽑아서 어린이에게 소개합니다.


<강이> 철장 속에 갇혀 있던 개 '강이'에게도 새로운 가족이 생겼습니다. 강이는 이제 더는 춥거나 배고프고 목마르지도 않습니다. 하지만 강이를 가장 행복하게 하는 것은 언제나 함께 있고 싶은 가족들입니다. 하얀 종이 위에 검은색 파스텔만 사용하여 절제한 듯 느껴지는 그림체 안에서도 가족과 함께일 때의 강이의 활기차고 행복한 감정이 고스란히 전해집니다. 또한, 가족을 기다리고 기다리는 강이의 모습에는 여러 감정과 추억, 생각들이 스쳐 지나가게 합니다. 이수지 작가의 추억이 담긴 그림책입니다만, 카라 활동가들과 오랜 시간 함께 지냈던 검은 개의 이름도 '강이'였습니다. 그래서 더 마음이 향하는 그림책입니다. 


동물원을 다루는 두 권의 어린이 도서 모두 동물이 겪는 고통을 현실적으로 때로는 희망차게 그립니다. 이 이야기는 어떤 결말이 기다리고 있을까요? 

<내일의 동물원>에는 동물의 생각을 읽을 수 있는 수의사가 등장합니다. 동물원의 동물들을 저마다 몸과 마음의 병을 갖고 있었습니다. 수의사는 동물의 건강상태가 심각하며 이는 알약 열 개, 주사 백 대를 놓아도 나을 수 없다는 것을 깨닫습니다. 수의사는 동물들을 위한 결심을 합니다. 동물원을 둘러싼 문제점은 지금 당장 해결하기 쉽지 않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피할 수는 없습니다. 동물의 고통에 공감하고 어떻게 해야 동물원 동물들이 행복해질 수 있는지 어린이와 함께 고민을 시작하기 좋은 그림책입니다.

<내 이름은 아가> 오랑우탄 어미가 새끼에게 야생에서 살아남는 법을 알려줍니다. 나무를 타는 법, 맛있는 먹이를 찾는 법. 그리고 한 가지 이야기도 덧붙입니다. '세상에서 제일 무서운 건 인간이란다.' 인간에 의해 오랑우탄이 살 수 있는 숲들이 불타 없어지고, 야생동물의 무리나 어미를 죽이고 새끼를 동물원으로 팔아버리는 인간, 혹은 단순한 오락거리 때문에 사냥으로 동물을 죽이는 인간들과 같은 종으로서 우리는 오랑우탄 어미의 말을 부정할 수 없습니다. <내 이름은 아가>는 실제로 우리 동물원에서 인간을 위해 쇼를 하며 살았던 오랑우탄 우탄이와 돌고래 제돌이의 이야기를 소재로 그린 동화입니다.


킁킁도서관이 추천하는 1~2월 신간 도서(성인 대상)는 총 11권입니다. 한권 한권 꼼꼼하게 살펴보며 선정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