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봄센터의 10월 일상을 소개합니다.

  • 카라
  • |
  • 2021-10-31 18:02
  • |
  • 230

더봄센터 육아방 D201견사를 소개합니다


더봄센터에는 수많은 아기강아지들을 키워내고 산모견들을 쉬게해준 견사가 있는데요, 바로 D201 견사입니다. 임신한 채 구조되었거나 새끼들과 함께 구조된 개들은 더봄센터 D201 견사에 머물게 되는데요 단독으로 견사와 테라스를 사용하고 다른 견사보다 조용한 환경 때문에 산모견과 아기강아지들이 지내고 있습니다.

D201 견사는 동물들이 입소한 후 뽀롱이네, 리조또네, 마고네, 영웅이네, 성소네, 롤리네, 리버네 등 많은 가족들이 거쳐갔는데요, 이 방에서 돌봄받던 동물들은 몇 마리를 제외하고는 모두 가족을 만난 행운이 가득한 방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D201 견사를 대할 때 주의할 점이 있는데요, 아직 접종 전인 아기강아지들을 위해 소독에 철저한 점! 그리고 아가들의 귀여운 습격을 받을 수 있다는 점입니다. 호기심 가득, 세상 모든 게 궁금한 아가멈머들은 언제나 활동가를 보면 우다다 달려와 사랑을 퍼붓곤 한답니다.

활동가들은 산모견들의 건강을 챙겨주기 위해 하루 네 끼의 영양식을 급여하여 새끼들을 잘 돌볼 수 있도록 돌보고 있습니다. 새끼들이 조금 자라게 되면 일반 견사로 옮겨 지내기도 하고 가족을 찾기 위해 아름품으로 이동하기도 합니다. D201 견사를 담당하는 활동가는 산모견과 함께 육아를 하며 새끼들을 키워내 더욱 애틋한 마음을 갖고 있답니다.

2020년 4월 파주에서 새끼들과 함께 구조된 뽀롱이, 의정부훈련소에서 구조되어 출산한 마고, 설문동도살장에서 구조되어 새끼들을 출산한 영웅이, 새끼들을 지키기 위해 14층 계단을 올랐던 성소, 남양주 개농장에서 구조되어 출산한 롤리네, 현재 D201 견사에서 지내고 있는 리버네 새끼들까지, 각자 다른 사연을 가지고 더봄센터에 입소해 새끼들을 키워냈습니다.

수많은 새끼들을 길러낸 D201 견사는 앞으로도 여러 개들과 새끼들을 돌보는 역할을 할 예정입니다. 위기의 현장에서 구조된 산모견과 새끼들이 슬프고 지친 과거는 잊고 행복한 날들만 가득하길 바라며 돌보려 합니다. 구조된 모든 동물들이 입양갈 수 있기를 고대하며 현재 더봄센터에 지내고 있는 리버네 새끼들에게도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소식보러가기



더봄센터 숨은 길고양이 찾기 함께 하실래요?


숨은 초코찾기 함께하실래요? 🧐

더봄센터 터줏대감 길냥이인 #더봄길냥_2호 초코! 언제나 더봄센터 인근에 나타나 시선강탈을 하고 있습니다. 특히 인근 밭에 숨어있을 때는 한참을 찾아야 보이곤 하는데요, 초코의 얼룩 무늬가 보호색이 되어 초코를 숨겨주고 있답니다. 보호색 가동 중인 초코 함께 찾아볼까요?🔍

🐱 더봄센터의 화단에 숨어있는 초코, 한 폭의 그림같은 풍경! 바위 옆에서 은근슬쩍 보호색을 띄고 있는 초코입니다.
🐱 여러 구조물 속에 숨어있는 초코, 자세히 바라보면 팔레트 틈 사이로 보이는 초코의 매서운 눈빛과 마주치게 됩니다.
🐱 초코가 아닌 #더봄길냥_7호 치로 등장! 밭에 심겨진 무와 한 몸이 된 모습입니다.
🐱 초코찾기 끝판왕! 밭고랑 사이에서 유유히 식빵을 굽고 있는 초코랍니다.

초코는 더봄센터가 지어지던 시절부터 밥을 먹으러 오던 길고양이인데요, 더봄센터의 활동가들보다 더 오래 이곳에 지내고 있는 터줏대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주로 오후 해 질 무렵 나타나 밥을 먹으러 오는 초코, 언제나 지정석에 넉살 좋게 자리 잡고 있는 모습에 서둘러 밥을 챙겨주게 된답니다.

길 위의 삶이 얼마나 척박하고 힘든지 알기 때문에 초코가 며칠 안 보이는 날이나 비 오는 날, 눈 내리는 날 등 길 위에서 지내는 초코가 한없이 걱정이 됩니다. 이는 여느 길고양이들과 마찬가지일 것입니다. 더봄센터에서는 그런 길고양이들이 밥이라도 든든히 먹고 돌아가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길고양이 급식소에 밥을 가득 채워두고 있습니다. 🙌


소식보러가기



더욱 친근한 더봄센터를 위한 TMI 대방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