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월 카라의 다양한 활동과 소식을 담은 뉴스레터를 보내드립니다.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여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 카라
  • |
  • 2019-03-06 09:09
  • |
  • 402
동물운동의 과거와 현재를 연결합니다😀

Issue
동물권 아카이브를 시작합니다😉

“기억한다는 것은 과거와 현재, 과거와 미래 간의 연결고리를 만드는 것이다. 기억한다는 것은 인류애에 대한 인간의 신념을 확인하는 것이고, 우리의 덧없이 지나가는 노력들에 의미를 부여하는 것이다. 기억의 목적은 정의에 대한 존엄을 회복하는 것이다.” _엘리 비젤

2년의 준비 끝에 동물권 관련 자료를 정리, 보존하고 시민과 공유하기 위해 동물권 아카이브 시스템을 새롭게 구축했습니다. 카라 아카이브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동물권 관련 자료를 정리한 온라인 아카이브입니다. 지난 2002년 카라의 전신인 ‘아름품’ 시절부터 2018년 동물권행동 카라로 성장하기까지 한국동물운동의 변화의 흐름을 연도별, 캠페인별, 유형별로 읽을 수 있습니다.

카라 아카이브는 투명한 조직 운영을 위한 시스템이기도 하고, 동물권 지식 큐레이터이기도 하며, 지식기반 동물권 운동을 견인할 기록 저장소로 작동할 것입니다. 무엇보다 카라 아카이브는 시민 참여로 더욱 더 풍성한 집단지성을 이뤄갈 수 있습니다. 함께 참여해 주세요!
미래를 위한 힘, 동물권 교육
[카드뉴스] 꿀잼 카라 동물권 교육
생명감수성의 씨앗을 뿌립니다. 현재보다 더 나은 내일을 위해 행동합니다. 멸종동물을 돕고 싶고, 생츄어리를 만들고 싶은 학생들과 연대하겠습니다.
[교육신청] 찾교육&내방교육 함께해요!
올해 찾아가는 교육과 내방교육은 작년에 새롭게 개발한 신규 교안을 포함해 총 8개의 주제로 진행됩니다. 교육 신청자는 희망하는 주제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습니다.
동물은 인간의 오락도구가 아니다

서울대공원에서 홀로 남아있었을 당시, 건강상태가 매우 좋지 않았던 태지가 퍼시픽랜드로 이동한 지 1년이 넘었습니다. 그간 건강상태가 호전되었는지 확인하는 자리가 지난 19일에 마련되어 서울대공원 관계자, 시민단체들, 여러 언론 기자들이 함께 퍼시픽랜드를 방문했습니다.
우리 가까이서 희생되는 동물들, 또 다른 이슈는?

ㆍ잔인한 대량학살과 다를 바 없는 화천 산천어 축제
소싸움, 왜 동물학대일까요?
ㆍ동물원 전시동물의 끝없는 고통
ㆍ사라진 쥬라리움 바다코끼리 행방추적

🐘 체험동물원 난립방지 및 폐지촉구를 위한 서명 > 동물은 인간의 오락도구가 아니다! 
#식용견은_없다
[구조] 소똥 위의 개들
학대는 소 십수 마리가 살고 있는 외양간에서 일어났습니다. 외양간 주인부부는 소들이 배설한 대변을 달리 치울 데가 없었는지 외양간 구석에 잔뜩 쌓아놓았던 것입니다. 그리고 거기, 그 소똥 위에서 개들이 살고 있었습니다.
[고발] 탈출한 개가 올무로 죽기까지
설 연휴를 앞두고 카라 앞으로 제보 한 통이 찾아왔습니다. 경남 창녕 남지읍이라는 작은 시골 마을에서 지난 1월 27일 올무에 걸려 죽은 개가 발견됐다는 것입니다. 죽은 개는 얼마간 그대로 방치되었다가 사라졌다고 합니다.
한 걸음 더 용기내서

📱 유기동물을 위한 INSTAGRAM #행복하개봄 챌린지

유기견들의 견생역전을 향한 위대한 여정을 그린 영화 <언더독>이 따스한 봄을 기다리는 유기견들을 위해 인스타그램에서 #행복하개봄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당신의 반려동물이 행복하게 당신을 바라보는 사진/영상을 #행복하개봄 태그를 달아 올려주세요. 유기동물들도 행복하게 봄을 맞이하길 소망하는 메시지와 함께요,

3월에 만날까요? 😉
[결연만남] 3월 30일, <보고싶었어, 널 보러 갈게> 예정
[서명] 배터리 케이지와 스톨 추방을 위한 백만인 서명운동, 공장 대신 농장을!
사단법인 동물권행동 카라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 122 | 고유번호 114-82-09801
Tel 02.3482.0999 | Fax 02.3482.8835 | E-mail info@ekara.org
Copyright © 2018 KARA. All right Reserved.

만약 메일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아래 수신거부를 클릭하세요.
수신거부Un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