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봄 '마을 동물복지 사업' 첫 TNR 이야기

  • 카라
  • |
  • 2022-04-13 14:30
  • |
  • 278



🌸분홍빛 꽃과 노오란 개나리꽃이 거리마다 반겨주는 따뜻한 날, 시골 고양이와 시골 개를 위한 '마을 동물복지 사업' 수행차 카라 활동가들이 아침 일찍 파주 현장에 모였습니다. 더봄센터 인근 마을의 길고양이도 건강하고 행복하게 지낼 수 있도록 집중TNR(포획-중성화-제자리 방사)을 진행하기로 한 것인데요,


카라는 사전답사를 통해 시골에 정착되지 않은 TNR의 절실함을 느꼈습니다. 중성화가 전혀 안되어 번식기마다 새끼고양이를 보면서도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는 곳들도 많았습니다. 카라는 주변 마을 고양이들의 개체수와 밥자리, 서식환경 등을 가능한 한 미리 파악해뒀고 케어테이커와 소통하며 서식 개체가 많거나 중성화가 시급한 세 곳을 우선 선정하여 지난주부터 포획에 착수했습니다. 



첫번째 현장은 직천리 소재지로 마음씨 따뜻한 주민분께서 수년째 고양이에게 사료를 챙겨주고 계셨고 고양이들도 이곳 저곳을 평화롭게 노닐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아직까지 TNR은 이뤄지지 않은 상태였습니다. 사전답사시 활동가들은 매우 짧은 시간동안 7마리 이상의 고양이들을 목격할 수 있었고 최소 15-20마리 이상의 서식이 추정되었습니다. 심지어 고양이 유기까지 일어나고 있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