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는 동물에 대한 선입견 또는 부정적 편견을 조장해서는 안 됩니다. - 유튜브 예능 '르크크 이경규'의 '존중냉장고'

  • 카라
  • |
  • 2024-05-14 16:13
  • |
  • 308




"미디어는 동물에 대한 선입견을 심어주거나 부정적 편견을 조장하지 않아야 합니다."

유튜브 예능 '르크크 이경규'의 '존중냉장고'

카라의 '동모본(동물 출연 미디어 모니터링 본부)'에 유튜브 예능 '르크크 이경규'의 영상 '존중냉장고'에 관한 시청자 의견이 접수되었습니다. 이미 SNS와 언론에서 논란이 되고 있는 사안이었습니다. 유튜브 영상에서도 제작사가 있는 미디어였기에 파급력이 있다고 판단하여,  잘못된 정보를 바로잡을 수 있도록 문제 소지 장면에 대한 카라 의견, 진돗개 국내 실태, 카라의 동물 출연 미디어 가이드라인을 공문으로 발송하였습니다.



▮ 미디어는 동물에 대한 선입견 또는 부정적 편견을 조장해서는 안 됩니다.

'존중냉장고'에서는 동물을 무서워할 수 있는 사람들과의 공존을 위하여 반려견을 산책하는 반려인들 중 매너워터, 인식표, 입마개 이 세가지 조건을 모두 충족한 사례를 찾아서 상품을 주는 콘텐츠입니다. 함께 살아가는 사회에 존중이 필요하단 점은 공감할 수 있으나, 영상은 유독 '진돗개'에게서만 입마개를 찾으려는 장면이 자주 등장하였습니다. 다행이도 맹견에 해당하는 종만 입마개가 필수이고, 진돗개는 입마개 대상이 아니며, 사람과 잘 지내는 개는 입마개가 필요없다는 발언도 재차 등장합니다. 하지만, 특정 부분에서는 진돗개만 연속해서 편집함으로써 진돗개는 입마개가 필요하다는 인식을 심어주었습니다. 이와 달리, 품종으로 불렸던 개들은 체고와 상관없이 '귀엽다'라는 자막과 발언으로 편집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