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 말고 기술 입어요

  • 카라
  • |
  • 2022-12-14 14:48
  • |
  • 178




구스다운, 퍼(털)코트, 가죽 가방, 울코트와 같이 동물을 착취하는 의류 제품이 주변에 많습니다. 오리, 거위, 밍크, 여우, 너구리, 토끼, 친칠라, 악어, 소, 양과 염소 등 다양한 동물들이 좁고 열악한 환경에서 대규모로 사육되며 패션을 위해 희생됩니다. 대규모 사육과 동물성 재료 추출 과정에서 사용되는 화학물질로 인한 심각한 환경오염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올겨울 동물 말고 기술을 입어보는 것은 어떨까요?

첨단 가공 기술로 가죽이나 모피의 부드러운 촉감과 고급스러운 느낌을 구현한 대체 소재와 함께 페트병과 같은 플라스틱 소재를 업사이클링한 제품도 있습니다. 버섯, 선인장, 파인애플, 한지와 같은 천연재료로 만들어진 가죽도 패션계의 이목을 끌고 있습니다. 비건 소재 개발과 더불어 비건 소재를 이용하는 다양한 브랜드도 성장하고 있습니다.